KB금융그룹

KB금융, 국내외 차세대 골프 유망주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다

2022-04-13
사진설명: 왼쪽부터 방신실 선수, 박예지 선수, 이정현 선수, 나타크릿타 웡탑위랍 선수, 이정위 선수
 
{"type":"image","settingName":"image","image":{"position":"Center","alt":"사진설명: 왼쪽부터 방신실 선수, 박예지 선수, 이정현 선수, 나타크릿타 웡탑위랍 선수, 이정위 선수","mobileSize":true,"gap":{"top":"0","right":"0","bottom":"0","left":"0"},"sizeType":"auto","originalWidth":900,"originalHeight":352,"width":"900","height":"352","widthUnit":"px"},"setting":{"useCaption":false,"maintainRatio":true,"useMap":false,"map":{"type":"circle","coords":"50,50,10","link":"#","alt":"test"}},"imagePopupData":"","backgroundColor":"Not Specified","theme":"none"}

사진설명: 왼쪽부터 방신실 선수, 박예지 선수, 이정현 선수, 나타크릿타 웡탑위랍 선수, 이정위 선수

■ ‘방신실’, ‘박예지’, ‘이정현’, 태국 ‘나타크릿타 웡탑위랍(이상 여), ‘이정위’(남)와 후원 계약 체결

■ ‘방신실’, 꿈의 무대 ‘오거스타 내셔널 여자아마추어’에서 역대 한국 선수 최고 성적 거둬

■ 호쾌한 장타력의 ‘박예지’,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 1차 선발대회 우승과 함께 스타 탄생 예고

■ 최연소 국가대표 출신의 골프 신동 ‘이정현’, 참가하는 대회마다 우승 후보 1순위로 큰 주목받아

■ 남아공 진출 ‘이정위’, 연습으로 재능의 크기를 스스로 확장한 대한민국의 ‘우즈’를 꿈꿔

■ 태국의 신성 ‘나타크릿타 웡탑위랍’, 드라이버 비거리 300야드의 초장타자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이 국내 최정상 아마추어 골프 선수인 ‘방신실(18세)’, ‘박예지(17세)’, ‘이정현(16세)’과 해외에서 활약하고 있는 ‘이정위(16세)’, 태국 골프 신성으로 떠오른 ‘나타크릿타 웡탑위랍(20세)’ 등 5명의 차세대 골프 유망주들과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스포츠계의 ‘키다리아저씨’인 KB금융은 이번 후원 계약을 통해 선수들이 그들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예정이다.


KB금융그룹은 지난 `21년 후원 계약을 체결한 골프 국가대표 출신 이예원(19세)을 시작으로 ‘골프 유망주 후원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다. 이예원 선수는 2021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3부 투어(점프투어) 2승, 2부 투어(드림투어)에서 1승 및 상금 순위 5위로 정규투어(1부) 풀시드권을 확보하며, 2022 시즌 KLPGA 정규투어(1부)에서 가장 주목받는 루키로 부상했다.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KB금융은 국내 주니어 선수들 중 성장 잠재력이 높은 ‘방신실’, ‘박예지’, ‘이정현’과 후원 계약을 체결하며 차세대 골프 유망주 육성에 더 많은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방신실’ 선수는 `20년부터 국가대표로 활동하며 국내 여자 골프계의 차세대 스타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3월 미국 조지아주에서 개최된 여자 아마추어 선수들의 꿈의 무대인 ‘오거스타 내셔널 여자아마추어 대회(ANWA)’에서 공동 8위(3오버파 219타)에 오르며 역대 한국 선수 중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


올해 국가대표 상비군에 선발된 ‘박예지’ 선수는 170cm 큰 키에서 뿜어져 나오는 호쾌한 장타가 장점으로 꼽힌다. 특히, 지난해 KLPGA투어 메이저 대회인 KB금융 스타챔피언십에 출전해 쟁쟁한 프로 선수들을 제치고 27위에 올랐으며, 최근 2022 항저우 아시안 게임 출전 1차 선발대회인 ‘대한골프협회 회장배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가능성을 보여줬다.


‘이정현’ 선수는 중학생때부터 아마추어 메이저대회를 석권한 유망주로 `20년~`21년 최연소 국가대표를 거쳐 현재는 국가대표 상비군으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KB금융그룹배 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에서 `21년 우승을 차지했고, 최근 마친 ‘대한골프협회 회장배 대회’에서도 마지막 날 선두와 연장전 끝에 준우승을 차지하는 명승부를 보여줬다.


KB금융그룹은 국내 선수뿐만 아니라 글로벌 유망주 지원에도 나선다. 남아프리카공화국(이하 남아공)의 U13 주니어 대표 출신인 ‘이정위’ 선수는 또래 선수들보다 늦은 만 10세인 `16년에 처음 골프채를 잡았다. 낯선 환경속에서도 부단한 노력을 통해 골프를 시작한지 1년만인 `18년에 남아공 U13 주니어 대표에 선발됐다.


하지만 대한민국 대표로 대회에 출전하고 싶다는 이정위 선수의 의지로, 남아공 U13 주니어 대표선수 자격을 반납하고 해외에서 대한민국 국적으로 아마추어 대회에 출전하며 한국의 타이거 우즈를 꿈꾸고 있다.


또다른 후원 선수인 태국의 ‘나타크릿타 웡탑위랍’ 선수는 드라이버 비거리 300야드의 초장타자로 지난해 여자 아마추어 아시아 태평양 대회(WAAP)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태국의 신성’으로 떠올랐다. 최근 아마추어선수 자격으로 출전한 태국 LPGA챔피언십 프로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내년 美 LPGA투어 진출 꿈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


KB금융 관계자는 “국내외 아마추어 골프의 발전을 위해 꿈나무 육성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선수들이 경기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차세대 골프 유망주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말했다.


‘방신실’ 선수는 “어렸을 적부터 피나는 노력으로 꿈에 그리던 국가대표가 되었고, KB금융그룹과도 가족이 되어서 정말 기쁘고 후원에 감사드린다”며, “KB와 함께한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매 순간순간 최선을 다해서 KB와 함께 세계 1위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국의 ‘나타크릿타 웡탑위랍’ 선수는 “저의 잠재력을 높게 평가해주고 지원을 결정해준 KB금융그룹에 감사드린다”며, “끊임없는 연습과 노력을 통해 세계 최정상급 선수가 되어 영 골퍼들의 롤 모델이 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KB금융은 한국 아마추어 골프의 발전을 위해 `12년부터 대한골프협회(KGA)에 매년 발전 기금 3억 원을 지원해오고 있으며, 여자 아마추어 골프의 활성화를 위해서 KB금융그룹배 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를 개최하며 차세대 골프 스타의 등용문 역할을 하고 있다.

{"type":"page","settingURL":"./pages/page_setting.html","theme":"kbfg_web","editView":"desktop","desktop":{"width":"100%","padding":{"top":"0","bottom":"0","left":"0","right":"0"},"responsive":false},"slideSetting":{"padding":{"top":0,"right":0,"bottom":0,"left":0},"rateWidthPerHeight":"3:2","maintainRate":true,"slideWidth":100,"slideWidthUnit":"%","slideHeight":350,"findPageNum":"0","pageNumPosition":"top","pageNumSize":"30","pageNumStyle":"none","usersNumStyle":""},"tablet":{"width":"768px","padding":"desktop"},"mobile":{"width":"100%","padding":"desktop"},"backgroundColor":"Not Specified","styles":{"font":{"size":"","family":""},"lineHeight":""},"libraries":{"js":[],"css":[]},"slideType":false}
  • Facebook
  • Instargram
  • Youtube
  • naver blog
  • naver post